b_judimoon200x200.jpg
b_kimnkim200x200.gif

“시애틀 한인여러분, 호주와 뉴질랜드여행 어때요?”

오리엔트여행사 4,000달러대‘최고가성비’11박12일 상품 내놔

‘죽기 전에 가봐야할 최고여행지’4위,8위,25위 둘러보는 여행

10월2일 시애틀 출발, 10월13일 돌아오는 최고 가을여행 코스

 

시애틀 한인들을 위해 매년 최고 가성비 여행상품을 내놔 사랑을 받고 있는 오리엔트여행사(대표 김수연)이 올 가을 상품으로 호주와 뉴질랜드를 다녀오는 여행상품을 내놓고 참가 희망자를 모집하고 있다.

오는 10월2일 시애틀을 떠나 10월13일 시애틀로 돌아오는 이번 상품은 ‘호주 시드니 플러스 뉴질랜드 남북섬 11박 12일’로 이름 붙여졌다.

이번 여행의 핵심은 영국  BBC 방송이 선정한 ‘죽기 전에 가봐야 할 최고 여행지’ 순위에서 4위를 차지한 뉴질랜드 남섬, 8위에 랭크된 호주 시드니, 25위에 선정된 뉴질랜드 북섬을 알차게 관광하도록 짜여져 있다.

때묻지 않은 뉴질랜드 남성의 자연 경관을 직접 경험하면서 왜 죽기 전에 가봐야할 곳으로 선정됐는지 확인이 가능하다. 누구나 한번 쯤 꼭 가보고 싶은 호주 시드니의 오페라 하우스와 시드니 야경, 그리고 남태평양 절경이 내려다보이는 갭팍, 최고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는 미시즈 매쿼리스 포인트를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설렌다. 세계 3대 미항으로 꼽히는 시드니 항만의 아름다움을 감상하며 크루즈에서 식사를 하는 환상도 경험한다.

이밖에도 말만 들어도 여행의 흥분이 솟아나는 ▲블루마운틴 국립공원 ▲허니문 브릿지 트래킹 ▲반딧불이 석회 동굴-와이토모 동굴관광 ▲레드우드 수목원 ▲마오리 민속촌 ▲폴리네시안 풀 온천욕 ▲피요르드랜드 국립공원 ▲캐즘 트래킹 ▲마운트쿡 국립공원 주변 관광 등이 기다리고 있다.

여행을 할때 가장 중요한 것은 피곤한 몸을 쉴 수 있는 호텔이다. 오리엔트여행사는 모두 사성급 호텔로 잡았으며 출발 전에 호텔을 확인할 수 있도록 호텔 실명제를 실시하고 있다.

식사도 호텔 뷔페식이 9차례, 다양한 메뉴의 현지식, 한식, 중식 등으로 점심과 저녁을 즐길 수 있도록 배려했다.

팁이 이번 여행 상품비에 모두 포함돼 있어 팁이나 식당 물값 등도 별도로 지불할 필요가 없다.

이같은 조건에도 불구하고 1인당 가격은 4,389달러(2인 1실 기준)로 저렴하다. 특히 이번 여행의 참가인원도 32명으로 제한해 북적이지 않고 편안한 동행이 가능한 여행으로 구성했다.

이번 여행에서 직접 가이드를 맡게 될 김수연 대표는 “많은 분들이 다녀오는 유럽이 아니고 죽기 전에 가봐야할 여행지들이 있는 호주와 뉴질랜드로 올해 상품을 만들었다”면서 “조기에 마감될 수 있으니 서둘러 예약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구체적인 여행 일정표는 링크(https://www.seattlen.com/notice/1259)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예약: 253-838-9154

 

download (1).jpg

 

download.jpg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행사소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778 45 09:52
777 57 07:16
776 1,073 07-11
775 4,073 06-21
774 791 07-10
773 189 07-07
772 196 07-03
771 1,615 06-28
770 689 07-01
769 212 06-26
열람 4,307 06-12
767 2,051 06-21
766 2,342 06-21
765 809 06-21
764 737 0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