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이스X, 달 탐사 우주선 계획에 도지코인 결제 허용

일론 머스크의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 로켓을 이용해 달 탐사 위성을 발사하겠다는 한 민간기업이 관련 비용 전액을 도지코인으로 결제하기로 했다.

로이터통신은 '지오메트릭에너지'라는 민간기업이 내년 1분기 무게 40kg의 위성을 스페이스X의 팰컨 로켓에 실어 달로 보내는 탐사 계획을 진행하면서 관련 비용을 모두 도지코인으로 지급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스페이스X도 이 같은 계획을 확인하고, "암호화폐가 지구 궤도를 넘어 응용될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환영했다. 

스페이스X는 내년 1분기 '도지-1 달 탐사'라는 이름의 임무에 착수한다. 이 탐사 계획은 지오메트릭에너지의 무게 40㎏의 위성을 스페이스X의 팰컨9 로켓에 실어 달로 보내는 임무다.

앞서 일론 머스크가 최고경영자(CEO)로 있는 전기차 업체 테슬라는 2월 초 15억 달러어치 비트코인을 매입하고, 자사 전기차 결제에 비트코인을 허용할 것이라고 밝혀 암호화폐(가상화폐) 랠리에 불을 지폈다.

 

기사제공=뉴스1(시애틀N 제휴사)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시애틀 뉴스/핫이슈

목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