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셰프 정창욱, '술자리 특수폭행·특수협박 혐의' 경찰 조사

유명 셰프 정창욱씨가 술자리에서 다른 사람에게 폭행을 행사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정씨를 특수폭행 및 특수협박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정씨는 지난해 8월 개인방송 촬영을 위해 미국 하와이를 방문했다가 촬영을 도와주던 이들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정씨는 주먹으로 피해자들을 때리고 부엌에 있던 흉기를 들고 협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피해자들과 정씨를 차례로 불러 조사하고 있으며 조만간 사건을 송치할 방침이다.

 

 

기사제공=뉴스1(시애틀제휴사)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뉴스포커스

목록
`